2024.06.18 (화)

  • 맑음속초 27.5℃
  • 맑음동두천 31.4℃
  • 맑음강릉 30.5℃
  • 맑음서울 32.7℃
  • 맑음인천 26.0℃
  • 맑음충주 30.8℃
  • 맑음청주 32.6℃
  • 맑음대전 32.4℃
  • 맑음대구 33.7℃
  • 맑음전주 31.0℃
  • 맑음울산 29.7℃
  • 맑음광주 32.9℃
  • 맑음부산 26.5℃
  • 맑음여수 30.8℃
  • 맑음순천 31.5℃
  • 맑음제주 31.0℃
  • 맑음서귀포 28.9℃
  • 맑음천안 31.6℃
  • 맑음경주시 34.7℃
  • 맑음거제 31.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교육

춘천시, 미국 세인트존스대학 토론방식 교육 모델 도입 추진

문해력과 비판적 사고 능력, 협업 능력 향상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모델로 주목

URL복사

 

 

 

강원 춘천시가 미국 세인트존스대학의 그레이트북스 토론방식의 교육 모델 도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레이트 북스 토론 방식이란 고전 명저를 읽고 주제와 내용에 대해 고민하고 튜터로 불리는 교수진과 함께 토론하는 수업 방식을 말한다. 

 

이는 문해력과 비판적 사고 능력, 협업 능력 향상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모델로 주목받고 있다.

 

춘천시가 정부의 교육발전특구 선도지역 지정에 따라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교육사업을 벌이고자 추진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춘천시는 27일 시청에서 미국 세인트존스대학, 춘천교육지원청과 3자 기관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또한 춘천시는 교육모델 도입에 앞서 26일 시립도서관에서 60여 명의 참여자를 모집해 '그레이트북스' 시범세미나를 개최한다.

세인트존스대학은 미국에 2개 캠퍼스를 두고, 전공 구분 없이 4년간 100권의 고전을 읽고 공부해야 졸업할 수 있는 GB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이 대학은 졸업생 박사학위 취득률이 미국 전체 상위 2%에 달하며 법률, 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 활약 중이다.

 

춘천시 관계자는 25일 "세인트존대학의 고전교육 모델을 도입해 교육 현장에 적용하고 생애주기별 프로그램을 개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