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7 (토)

  • 맑음속초 6.9℃
  • 맑음동두천 5.8℃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6.2℃
  • 구름많음인천 5.1℃
  • 맑음충주 7.3℃
  • 맑음청주 9.4℃
  • 맑음대전 10.4℃
  • 맑음대구 8.9℃
  • 맑음전주 10.1℃
  • 맑음울산 11.7℃
  • 맑음광주 11.0℃
  • 맑음부산 11.2℃
  • 맑음여수 10.2℃
  • 맑음순천 10.9℃
  • 맑음제주 13.8℃
  • 맑음서귀포 12.3℃
  • 맑음천안 9.2℃
  • 맑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교육청

인천광역시교육청, 극지아카데미 학생 북극 탐사 성공리에 마쳐

URL복사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2023 인천 학생 극지아카데미 북극 툰드라기후 식물생태조사와 기후변화현장 탐사를 21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진행했다.

 

전국 최초로 교육청이 주관한 이번 탐사는 생태환경에 높은 관심을 가지고 환경교육활동을 지속한 학생과 기후환경분야에 대한 진로 개척 의지를 가진 학생 등 6명을 선발했으며, 극지연구소 소속 과학자와 함께 북극 스발바르의 생태 탐방과 과학탐사를 실시했다.

 

학생들은 극지연구소 이유경 박사와 툰드라숲에서 북극풍선장구채, 노랑습지범의귀와 같은 북극식물을 관찰하고 채집해 표본으로 제작해 과학자의 탐구과정을 직접 체험했다.

 

또한 북극 여름 기온이 섭씨 7~9도로 오르며 이로 인해 빙하가 녹고 흘러내리면서 낮은 지역에 빙퇴석이 쌓이는 등 지구온난화로 인해 생긴 현장을 목격했다.

 

참여 학생은 “롱이어비엔의 건물 지반 밑 빙하가 녹아 건물이 기울어지며 외벽에 금이 가 지역주민이 대피하고, 스페인독감으로 인한 사망자가 묻힌 관이 지표면으로 올라오는 등 북극에도 기후 변화로 인한 위기가 닥쳤다는 걸 실감했다”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북극의 생태환경을 관찰하고 자유롭게 탐구하는 것은 급격한 기후 변화에 대한 이해력을 높이고 대응 능력을 기르는 좋은 방법”이라며 “이런 과정을 통해 학생들이 주변 생태환경을 다른 관점에서 바라보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기후위기시대 리더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