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 흐림속초 6.4℃
  • 흐림동두천 5.4℃
  • 흐림강릉 7.8℃
  • 서울 5.3℃
  • 인천 3.5℃
  • 흐림충주 3.5℃
  • 청주 5.0℃
  • 대전 5.6℃
  • 흐림대구 4.9℃
  • 전주 6.5℃
  • 흐림울산 6.6℃
  • 광주 8.4℃
  • 흐림부산 8.1℃
  • 흐림여수 7.5℃
  • 흐림순천 6.6℃
  • 제주 11.3℃
  • 서귀포 10.9℃
  • 흐림천안 3.9℃
  • 흐림경주시 4.2℃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본사 공모전

제10회 전국 아름다운 편지쓰기 시상식 개최

대상으로 교육부장관상, 금상으로 교육감상 · 국회상임위원장상 수여

제10회 전국 초. 중. 고등학생 아름다운 편지쓰기‘ 시상식이 1월 10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기자회견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입상한 청소년과 그 가족들 170여 명이 전국 각지에서 한자리에 모여 제10회 행사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축하하고, 수상의 감동을 함께 나누었다.

아름다운교육신문과 아름다운편지운동본부에서 주최한 ‘전국 초. 중. 고등학생 아름다운 편지쓰기’는 30년 후 부모가 되었을 때 미래 나의 아들, 딸에게 보내는 손 편지 쓰기 행사이다.

.

시상식은 세계 최초 피겨플루티스트 윤수연의 축하 인사로 시작되었다. 윤수연은 빙판 위에서 피겨스케이팅을 하면서 플루트를 연주하는 이색적인 아티스트이다. 그는 40세의 나이에 피겨스케이팅에 도전해 문체부 장관배 피겨대회에서 메달을 거머쥐었고, 이를 본인의 전공인 플루트와 접목시켜 '피겨플루티스트'라는 새로운 분야를 개척한 도전가이다. 두 아이의 엄마이기도 한 피겨플루티스트 윤수연의 열정적인 도전 정신은 많은 청소년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이어서 아름다운교육신문의 곽선영 사장과 김성이 회장의 짤막한 축사가 있은 뒤, 본격적인 시상이 거행되었다. 시상은 장려상, 우수상, 동상, 은상, 금상, 지도교사상 그리고 대상 순으로 진행됐다. 총 49명의 청소년이 참석하여 상장을 수여받았고, 시도교육감상에 해당하는 지도교사상에는 3명의 교사가 선정되었다. 수상의 영예를 안기 위해 입상자들은 전국 여러 곳에서 참석하였는데, 이들 가운데에는 제주도에서 비행기를 타고 상경한 청소년 가족들도 있었다.

 

 

 

교육부장관상에 빛나는 대상은 세종국제고등학교 2학년 박세준 학생이 수상했다. 박세준 학생은 그의 대상 수상작 못지않은 훌륭한 소감으로 참석객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했다.

 

대상 박세준 학생의 손편지를 비롯하여 전국 초·중·고등학생의 입상작들은 300페이지에 달하는 분량으로 엮어져 '아름다운 편지'라는 제목의 책으로 발간되었다. '아름다운 편지' 단행본(구입문의 : 02-2038-4292)은 입상자들을 비롯하여 전국 교육 관련 기관에 유·무료 배포될 예정이다.

 

대상을 수상한 세종국제고 박태준 학생

 

인성 부문에서 학부모, 교사 및 학생들에게 센세이션을 일으킨 행사이기도 한 아름다운 편지쓰기는 청소년들의 全人的인 발달과 청소년 시기의 정체성 확립에 크게 기여하고 있으며, 교육계의 큰 이슈가 되어 가정교육과 학교교육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키고 있다.

 

<전국 초·중·고등학생 아름다운 편지쓰기>는 30년 후 자신이 부모가 되었을 때를 상상하며 미래의 자녀에게 보내는 손편지 행사로 교육부, 국회교육위원회, 전국 교육청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대상으로는 교육부장관상, 금상으로 교육감상과 국회상임위원장상, 은상과 동상으로 기관장상, 우수상에 회장상 그리고 지도교사상에 시도교육감상이 수여된다.

 

홍경의 기자

 

 


학생건강관리

더보기

교육청소식

더보기

게시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