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속초 20.0℃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1℃
  • 흐림서울 24.1℃
  • 흐림인천 23.1℃
  • 흐림충주 23.7℃
  • 흐림청주 24.8℃
  • 흐림대전 25.3℃
  • 흐림대구 23.2℃
  • 흐림전주 23.7℃
  • 흐림울산 20.2℃
  • 흐림광주 23.8℃
  • 흐림부산 23.2℃
  • 구름많음여수 23.6℃
  • 흐림순천 23.8℃
  • 흐림제주 21.8℃
  • 흐림서귀포 23.8℃
  • 흐림천안 23.0℃
  • 흐림경주시 20.0℃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대학

교수 채용 억대 뇌물, 대전 국립대 교수 2명 징역

"시간강사에 거액의 금품과 향응 장기간 받은 죄책 무거워"

URL복사

 

전임교수 채용을 대가로 억대 뇌물은 받은 대전 국립대 교수 2명에게 실형을 받았다.

 

대전지법 형사12부(유석철 부장판사)는 28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A(59)씨와 B(48)씨에 대해 각각 징역 5년과 벌금 1억5천만원을 선고했다.

 

A씨에게는 1억3천여만원, B씨에겐 1천400만원의 추징도 각각 명령했다.

재판부는 "국립대 교수로서 시간강사에게 거액의 금품과 향응을 장기간 받은 죄책이 무겁다"며 "교수 임용 과정에서 공정성을 훼손한 만큼 비난 가능성도 크다"고 판시했다.

이들에게 뇌물을 주다가 경찰에 뇌물공여 범행 일체를 자백한 C(46)씨에 대해서는 "혐의를 모두 인정하면서 수사 과정에 협조한 점을 고려했다"며 벌금 1천만원을 선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