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목)

  • 맑음속초 11.1℃
  • 맑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1.8℃
  • 맑음서울 18.1℃
  • 연무인천 17.7℃
  • 맑음충주 12.1℃
  • 맑음청주 17.0℃
  • 구름많음대전 15.5℃
  • 맑음대구 12.4℃
  • 구름조금전주 17.7℃
  • 구름많음울산 12.8℃
  • 맑음광주 17.9℃
  • 구름많음부산 17.4℃
  • 흐림여수 19.3℃
  • 맑음순천 12.4℃
  • 흐림제주 18.0℃
  • 구름조금서귀포 18.1℃
  • 맑음천안 12.3℃
  • 맑음경주시 10.2℃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교육부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로 지역사회 상생 발전

신규 평생학습도시 및 특성화 지원 심사 결과 발표

URL복사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은 ‘2021년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 사업’ 결과를 발표했다.

 

심사 결과, 평생학습도시(6개)를 신규로 선정하고, 평생학습도시 특성화(15개 평생학습도시, 4개 시도)를 지원한다.

 

평생학습도시는 지난 2001년 첫 지정을 시작으로 국민의 평생학습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단위의 평생교육 기반을 구축하는 등 지자체가 중심이 되는 평생학습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올해는 6개 지자체(강원 양구군, 경북 상주시, 경북 영천시, 서울 동작구, 충북 괴산군, 충북 영동군)를 신규로 추가하여, 누적 181개(2021년 기준)의 기초 지자체를 평생학습도시로 지정하였다.

 

또한, 기존의 평생학습도시 중 54개 지자체가 참여한 특성화 지원 부문에서 총 15곳을 선정, 지역별 여건과 주민 수요를 고려하여 다양한 평생학습사업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기초 지자체인 평생학습도시와 광역 지자체 소속 시도평생교육진흥원이 연계한 유형을 처음으로 도입하여 4개의 광역 지자체(강원, 경남, 부산, 충남)를 선정하였다.

 

이를 통해, 기초 지자체와 광역 지자체 간의 연계·협력으로 기존 평생학습도시의 우수사례를 살린 평생학습사업을 더욱 내실 있게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개인의 기대수명 증가와 기술·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평생학습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라며, “지역의 특성과 지역 주민의 수요를 반영한 맞춤형 평생교육을 위해 교육부도 지자체 등 지역 주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